모두에게 섬뜩한 폭탄주!

YTN 돌발영상 <어떤 이에겐 섬뜩한 폭탄주>

박희정 2006-04-25

동해안에서 한일간 긴장이 고조된 가운데 방영된 4월 20일 자 YTN의 돌발영상의 내용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가 쏟아졌다.

<어떤 이에겐 섬뜩한 폭탄주>라는 타이틀로 방영된 이 날 방송은 4월 18일 서울의 모 호텔에서 외국인 기업가와 각국 외교관들을 초대해 이루어진 ‘폭탄주 강연’의 모습을 스케치했다.

호텔 사장이 직접 나서 태권도 폭탄주, 가라데 폭탄주, 골프 폭탄주 등 갖가지(?) 폭탄주들을 ‘한국 문화’라며 자랑스럽게 선보이는 모습을 비판 없이 담던 YTN 카메라는 “독도 주변 일본의 불법적 도발로 외교마찰이 커지는 요즘 취재대상 긴급변경! '폭탄주'는 제쳐두고 일본 대사 표정촬영”이라며 오시마 쇼타로 주한 일본 대사를 비추기 시작했다.

“요걸 떨어뜨릴 때 맥주 거품이 풀쩍 튀는 모양이 마치 ‘히로시마 원자폭탄 투하 시 버섯구름이 피어 오르는 것 같다’라고 해서 원자폭탄주”라는 호텔 사장의 말과 함께, 굳어진 일본 대사의 얼굴을 비춘 YTN 돌발영상은 “어떤 이에게는 너무나 섬뜩한 폭탄주”라는 자막을 달았다.

이 영상은 즉각 인터넷으로 퍼져 나갔고, 악플로 유명한 포털사이트의 댓글에서조차 비판의 목소리가 쏟아졌다. 한 네티즌은 “폭탄주가 자랑스러운 문화가 된 것이냐?”고 반문하며 ‘폭탄주 강연회’라는 호텔측의 비상식적인 행동에 대해서 지탄했다. “한국문화를 '있는 그대로'알린다”는 취지에 대해서도 “추태를 자랑하는 것이 문화 소개인가”라며 어이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YTN돌발영상 측은 "따라 하지 맙시다" 자막을 넣었지만 “우리 나라 정치 경제 사회 군 여러 계층에서 사고가 많이 있었습니다만 그게 꼭 폭탄주 때문이냐? 제 생각엔 폭탄주 때문이 아니라 과음 때문이다”라는 호텔 사장의 말을 여과 없이 집어넣으면서 ‘폭탄주 강연회’가 가진 문제점을 인식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무엇보다 “히로시마원자폭탄주”를 보면서 불쾌해 하는 일본대사의 모습을 흥미롭게 담은 것은 천박한 역사의식과 인권의식을 드러내고 있다는 지적이다. Ziamon이라는 네티즌은 “아무리 일본과 관계가 안 좋다고는 하지만 히로시마 원자폭탄 운운하는 거 자체가 스스로를 깎아 내리는 일”이라고 꼬집었다. 영상을 본 많은 네티즌들이 많은 생명을 앗아간 히로시마원폭을 언급한 것은 적절치 못한 일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최소한 YTN돌발영상 측과 강연회를 기획한 호텔 측은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떨어진 원자폭탄으로 인한 피폭피해자 70만 명 중 7만 명이 조선인'이라는 사실만이라도 염두에 두었다면 "히로시마원자폭탄주"를 선보일 생각도, 일본대사의 굳은 얼굴을 ‘통쾌한 순간’처럼 표현하지도 못했을 것이다.

이러한 상식 밖의 일이 벌어진 것은 전체 10%에 달하는 엄청난 숫자의 원폭피해자가 있음에도 국내에는 2003년 고(故) 김형율(원폭피해2세)가 문제제기 하기 전까지 피해자에 대한 대책은커녕 피해실태조차 드러나지 않았다는 사실과 무관하지 않다.

‘무대책’으로 일관하던 한국정부에게 피폭피해자에 대한 대책마련을 촉구하던 김형율씨는 2005년 5월 29일 35세의 젊은 나이로 원폭 후유증으로 인한 병마와 싸우다 세상을 떠났다. 전쟁의 책임을 회피하고 있는 일본정부에 대한 비판과 더불어 자국민에 대한 보호 노력을 게을리하는 한국정부에 대해서도 비판의 목소리를 내어야 할 대목이다.

일본은 지난해 평화헌법이 개정되는 등 최근 보수우익 정치권의 행보가 나날이 가속화되고 있다. 그러나 정치권의 움직임과는 별도로 시민들의 자발적인 평화운동 또한 존재한다. 이 둘은 분명히 구분해서 바라보아야 한다. 일본인 개개인의 상식에 맞지 않는 방식으로 조롱하는 것은 한일문제의 해결에 아무런 도움도 되지 않는다. 이는 또한 YTN과 같은 언론에서 앞장서서 할 일도 아니다.

기사입력 : 2006-04-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파파 06/04/25 [05:00]
 재밌다기보단 언론을 저질로 만들고 있는 것 같다
나비 06/04/25 [14:23]
폭탄주 강연이라니 쪽팔리지도 않나.
강연할 것이 없으면 하지 말든가 배우든가.
D 06/04/27 [21:54]
문제가 많은 것 같습니다.
돌발영상도 그저 웃기기만(???) 하면 된다고 생각하는 건지..
원폭이란 말도 함부로 쓸 게 아닌데 군사화된 사회라서 그런건지 쩝.. 너무 몰상식하다는.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ildaro.com. All rights reserved.